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전체 글98

만의사 여행일기 3 - 용왕전과 산신각 그리고 부도탑 현수막을 살펴보고 그 길로 쭉 올라간다. 산신각인가? 잘 모르겠다.  현수막 글씨를 보고서 거기를 지나 좀 더 올라가니 산신각도 아니고 뭔지 모를 공간이 보인다.부도탑인 건지 납골묘인지 잘 모르겠다. 이 그림은 틀림없이 산신할아버지가 틀림이 없는데.... 산왕대신도무지 모르겠다. 이 앞의 수많은 석등 비슷한 것들은 아무래도 납골묘가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드는데 에잉.. 정말 모르겠다.왼쪽의 석탑에는 사람의 사진이 붙어있었다.  스님인 듯싶다.  용왕대신주차장에서 법당을 향해 올라가는 중에 용왕전을 발견했다.양쪽에 관세음보살님으로 보이는 두 분이 호리병을 들고 서계신다.왼쪽오른쪽 들어가 보자.안이 몹시 궁금하다.참배 후 불을 켜놓고 나가시는 분들이 계신가 보다. 그런데 사찰의 입장도 백번 만 번 이해하지만.. 2024. 5. 5.
만의사 여행일기 2 - 포대화상, 범종각, 소원성취의종, 가사불사 공덕 경기도 화성시 풀무골로 219번지 천왕문을 지나면 커다란 공터가 나온다.공터 정면을 지키고 계시는 분이 있다.포대화상이시다.포대화상 미륵불의 화신이라고도 하며 대자대비하신 분이라 하신다. 옆에 비석도 있어서 알아볼 수 있게 되어 있다.한자가 없어서 정말 너무너무 좋다.인도에서 불교가 없어진 것은 너무 어려워서라고 들었다. 너무 좋다. 단지 읽을 수 있다는 이유 하나만으로.옆에는 소원성취의 종이 있다. 누구나 칠 수 있는 것인가?모른다. 큰 규모의 범종이다.  조금 더 오르면 사찰에서 예불 때 쓰이는 것으로 보이는 범종이 보인다.그런데 규모가 더 작아 보인다.그렇다면 소원성취의 종이 더 나중에 지어졌고, 예불 때 쓰이는 것일까?범종각, 범종루 넓은 공터가 나온다.소원성취의 종과 범종각 사이 반대쪽 공터는 .. 2024. 4. 21.
만의사 여행일기 1 - 입구에서 천왕문 제석천왕 까지 경기도  화성시 풀무골로 219번지 이곳은 산세가 좋고 우거진 숲 속에 지어졌다기보다 산 아래 막 평지가 시작되려는 곳을 정비해서 지어진 듯 드넓은 공간을 자랑했다.주차장 입구에는 물줄기가 쏟아져 약수를 먹고 떠 가기에 부족함이 없고 산뜻한 바람은 더위를 날려준다.이날도 역시 주차장에 주차된 차들이 제법 있었고 약수를 뜨는 사람, 등산을 가는 사람 등 여럿이 보였다. 처음 도착하고 화장실이 있어서 반갑다. 먼 길 여행하며 도착하면 휴게소를 들리지 못한 여행객들이 있을 텐데 화장실의 유무는 여행의 질을 높이는 중요한 건물이다. 한글로 보기 좋게 쓰였다. 한자보다 한글이 좋다. 커다란 용 두 마리가 입구를 지킨다.용이 있는 자리여서인지 아니면 자리가 그런지는 몰라도 이 근처는 좀 습한 느낌이 든다. 여름이라.. 2024. 4. 18.
제주도 약천사 - 좋은 기운에 걸맞는 엄청난 규모의 사찰 이번 편은 사진이 많이 부족하여 이야기를 보충하려 한다. 꽤 지난 과거의 일이지만 이것도 추억이라 아까운 사진과 그때 당시의 감정을 떠올린다. 약천사의 건물은 정말 어마어마한 크기에 압도되었다. 스님들께서 다니는 길이 지하로 나 있다는 이야기를 얼핏 들은 것 같은 기억도 있다. 신식으로 지어서인지 뭔지 모르지만 시설이 너무 잘 된 것 같았다. 비 맞지 않아도 되는 건 얼마나 좋은가? 아마도 남아있는 기억에 주차장이 3번 삼성각의 바깥쪽에 있었던 것 같다. 사진상으로도 3번 위로 보면 아스팔트가 보이는걸 보면 틀림이 없어 보인다. 당시 어떠한 이유로 소금물로 입을 헹구고 갔었던 것 같다. 그렇게 간 첫 번째 전각은 삼성각 삼성각 다행히 사진이 남아있고 옛 기억이 나려 한다. 가운데 독성존자님이 계시고 왼쪽.. 2024. 4. 17.
묵계암 - 함양군 백전면 백운산 자락 멀리 묵계암을 알리는 비석이 보인다. 백운산을 오르는 가장 빠른 코스인 묵계암 -> 상연대 코스로 오른다. 상연대까지 시멘트 길로 포장이 되어 있어서 자동차가 있다면 수훨하게 오를 수 있다. 묵계암은 저렇게 높은 돌담 위로 법당이 있고, 그 아래 비교적 넓은 주차장과 군에서 관리하는 화장실이 있다. 묵계암은 천왕문은 없으나 커다란 바위에 적힌 한글로 누구라도 알 수 있도록 또박또박 묵계암이라 적혀있다. 그 옆에 시문이 있다. 묵계암 백운산 푸른 하늘 물소리 고요하고 흰구름 한가롭네, 태고의 신비로움 가득히 머금은 맑은 바람 향기로운 산사의 풍경소리 달은 밝고 밝아 푸른 산 비추이네 주차장에서부터 법당을 쭉 둘러본 영상이다. 대웅전 현판과 법당이 자태를 뿜는다. 흔히 사찰을 다니면 있는 그림이나 기둥 등을.. 2024. 3. 25.
안동 모운사 - 경북에 자리한 터는 신라 천년고찰 경북의 작은 암자이다. 안동 모운사 중수기 문이 열린 모습은 이러하며 정면 3칸 측면 2칸의 맞배지붕이다. 법당의 이름은 백화전이며 이곳에 부처님과 보살님, 산신님 신장님들이 계신다. 참배를 위해 법당으로 들어간다. 중앙에 아미타부처님이 자리하고 계시고, 좌우에 협시보살로 법기보살님과 관세음보살님이 계신다. 왼쪽이 법기보살님이고 오른쪽이 관세음보살님이다. 법기보살 아미타불 우측에서도 찍어보고 좌측에서도 찍어본다. 부처님을 중심으로 좌측에 산신탱화가 있고, 우측에 지장보살님과 신장님 탱화가 있다. 그리고 산신탱화의 좌측 상단에 칠성탱화가 있다. 왼쪽에 산신탱화가 있다. 산왕대신 조명 때문에 얼굴에서 빛이 난다. 지장보살님이다. 지장보살 오른쪽에 화엄신중탱화가 있다. 왼쪽 상단 산신할아버지의 좌측에 칠성탱화.. 2024. 3. 25.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