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전체 글98

영월 법흥사 적멸보궁 여행일기 4 - 적멸보궁 진신사리, 석분, 부도탑 > 극락전 그리고 버스시간표 산신각 옆으로 내려가는 계단이 있다. 저 아래가 감로각이다.약수터와 같은 물 먹는 곳이다.물 마시느라 사진을 못 찍었나 보다.이곳은 아래 약수터처럼 물이 샘솟는 게 아니라 우물처럼 고인 물을 떠다 먹어야 하는 곳이다. 감로각 반대편으로 계단이 나 있다.다시 오르막길인데 적멸보궁으로 향하는 길임을 알려주는 푯말이 있다. 헥헥.. 계단이 자연석임에도 평탄화를 잘해 두어서 계단이 잘 정비된 느낌이다. 적멸보궁의 정면이다.뒤에 자리한 산과 하늘이 잘 어우러진 좋은 느낌을 주는 전각이다. 조금 옆에서 찍어보았다.적멸보궁의 옆에는 공양물 등을 파는 곳이 있다. 보이는 모습으로는 종무소 업무의 거의 모든 것을 문의할 수 있을 것만 같다. 앞에 연등으로 인해 옆으로 피해서 찍었다.100일 기도는 10만 원1년 기도는 .. 2024. 5. 20.
영월 법흥사 적멸보궁 여행일기3 - 관세음보살>약수터>약사전>산신각까지 다시 포대화상님이 계신 곳으로 돌아왔다.포대화상님 바로 위에는 기와접수하는 곳이 있다.복전함이 있고 계좌이체를 위한 계좌번호가 공개되어 있다.기와는 동으로 만들어져 있다. 실제로 저 기와가 지붕에 올라가는지는 잘 모르겠다. 옆으로 돌면 관세음보살님이 있다.관세음보살 약수, 약수터관세음보살님 바로 옆에 약수터가 있다. 물이 참 시원하다.원래 3개뿐인 건지 아니면 어떻게 된 건지는 모르겠지만 중요한 건 아니다.갈 때 페트병에 물 좀 받아가야겠다. 관세음보살님의 옆으로 길이 나 있다. 뒤로 쭉 올라가는 오르막길인데 무시 못할 거리인 듯싶지만 열심히 올라가야겠다. 아......그래도 길이 잘 닦여있어서 편하다.저 위에 전각이 보인다. 중대는 기도하시는 분들께서 잠시 묵으시는 곳인가 보다.양쪽 어디로 가나 적멸보.. 2024. 5. 19.
영월 법흥사 적멸보궁 여행일기 2 - 포대화상 극락전을 지나 삼성각까지 참배 원음루를 바로 지나서 가면 오르막길이 나온다. 돌을 깔아 두고 그 사이 시멘트로 평평하게 마무리해 두었다.자연스러우면서 예뻐 보인다.낙엽 같은 것들도 치우기 편해 보인다.  포대화상조금 올라가니 포대화상님이 있다.간단히 참배하고 가야 할 길을 간다.저 뒤에 무언가 건물이 보이는데 극락전인가 보다. 이야.. 향나무다.개인적으로 향나무가 참 예쁜 것 같다.포대화상님 뒤로 관세음보살님이 보이고 그 앞에 소나무가 멋지게 있다. 약수, 약수터약수터다.사자산이라서 사자얼굴이 있는 건가?약수가 있으니 반갑다. 나중에 물 좀 받아가려 한다.약수터 옆에는 뭔지 모를 비석이 있다.약도를 보니 징효대사 보인탑비라고 한다.비석이야 그렇다 쳐도 저 뒤에 있는 탑은 부도탑인 건가? 징효대사님의 사리가 있는 것인가? 하는 생각이 .. 2024. 5. 13.
영월 법흥사 적멸보궁 여행일기 1 - 일주문에서 원음루와 종무소 앞마당 둘러보기 여기서부터 법흥사인가 보다 하는 지점이 이곳이다.일주문에 왔다.왼쪽에 등산로 표지판이 있어서 위치와 거리를 알 수 있다.그러나 사찰의 위치는 보이지 않는다. 워낙 가까워서 그런가 보다. 사람이 많이 모이고 좀 유명한 산은 이렇게 통제를 하나보다.국립공원 이라던가... 이름 모를 수많은 산을 가면 통제가 전혀 없다.대신 개인 소유 산의 경우 허락 없이 입산을 할 수 없다. 등산을 하거나 참배를 하거나 입구에서 철저한 설명으로 법규를 잘 지킬 수 있도록 산림정화 보호구역 안내문이 적혀있다. 길을 따라 운전을 하며 들어간다.길이 포장이 되어 있어서 비교적 어려움 없이 갔다.도착하니 입구에 화장실이 크게 있다. 규모도 크고 시설이 잘 되어있는 듯 보인다.주차장에서 법흥사의 정문을 바라본다. 산세가 심상치가 않다.. 2024. 5. 12.
만의사 여행일기 5 - 지장전과 천불전 그리고 500나한전과 삼성각 참배 끝. 지장전에 왔다. 전체적으로 한글로 되어 있는 현판이 참 마음에 든다.내부에는 정사각형의 현수막에 큰스님의 사진과 설명이 있다. 연등 접수 한다는 설명과 함께 여러 가지 의식에 대한 비용이 적혀있다. 지장전은 입구와 내부를 분리한 형태로 문을 한번 더 열고 들어가야 하는데 문을 열면 알 수 없는 위압감이 느껴졌다. 이 정도에서 조용히 참배하고 뒤돌아서 나가기로 한다.한쪽에 인등인지 위패인지 무수히 많은 등이 있다. 밖으로 나와 천불전이 있는 가장 뒤편을 향해 오른다.그 길에 미륵보살님을 발견하고 참배한다.좌우에 해태가 지키고 있다.천불전이 있다. 그리고 좌측 건물에 부처님 나라라는 현판이 걸려 있다. 저곳은 500 나한전이라고 부르는 것이 옳다 할 정도로 나한님들이 많다.이때 당시에는 나한조성불사를 모집 .. 2024. 5. 7.
만의사 여행일기 4 - 대웅전을 본 후 산신각으로 향하다. 종무소를 지나 올라가면 대웅전이 나온다.대웅전기둥에 좋은 말씀 적혀있다. 석가모니중앙에 석가모니 부처님과 양옆에 두 분 부처님이 모셔져 있습니다.안타깝게도 저는 두 분이 어떤 분인지 알지 못하였습니다.약사여래부처님과 아미타부처님일수도 있으나 수인이 같고 손에 든 것이 없어서  잘 모르겠습니다.아마도 아미타부처님인것은 알 것 같습니다.한쪽벽에 신장님들이 있습니다.화엄성중, 신중탱화 인등이 빼곡히 있다. 간간히 빠진 이름표가 보인다. 부처님을 옆에서 바라보았다. 더 잘 나온것 같다.한쪽에 지장보살님이 있다.지장보살 모든 분들께 참배하고 대웅전을 나선다. 대웅전 앞마당에 석탑이 있다. 미처 담지못한 사진이었지만 대웅전을 나서며 찍은 덕분에 탑을 남긴다. 대웅전의 뒤편에 산신각이 있다.산신각산왕대신산신각의 인등.. 2024. 5. 6.
728x90
반응형